HOME 신촌·국제캠 신촌보도
우리신문사 신촌주간, 애널스주간 임명

우리신문사 주간교수로 안강현 교수(법과대·상법/국제거래법)가 임명됐다. 지난 1982년 우리대학교 법학과를 졸업한 안교수는 지난 2004년부터 우리대학교 법학과 교수로 재임 중이다.

또한 연세 애널스 주간교수로 이정우 교수(정보대학원·정보시스템통합및관리)가 임명됐다. 이교수는 지난 1982년 우리대학교 영문과를 졸업하고 지난 2001년부터 우리대학교 정보대학원 교수로 재임 중이다. 한편, 신문방송편집인 유석호 교수(문과대·불소설)는 유임됐다.

연세춘추  chunchu@yonsei.ac.kr

<저작권자 © 연세춘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세춘추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