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신촌·국제캠 신촌보도
간호대 학생회 총사퇴
  • 정진환 기자
  • 승인 2005.02.25 00:00
  • 호수 1509
  • 댓글 0
42대 간호대 학생회 준비위원회(아래 준비위) ‘선우인, 우리 함께 하는 이/야/기’가 회장 당선자 정예원양(간호·03)이 개인적인 사정으로 회장직을 수행할 수 없게 됨에 따라 지난 1월 13일 총사퇴했다. 이에 따라 간호대는 3월 중 재선거를 통해 새 학생회를 선출할 계획이며 정확한 날짜는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준비위는 사퇴성명서를 통해 ‘유감스런 소식을 전하게 돼 죄송하고 비통한 마음을 금할 길이 없다’고 밝혔다. 현재 간호대 학생회는 41대 학생회장단과 04학번 학생들이 주축이 된 새내기 기획단이 꾸려가고 있다.

정진환 기자  anelka@yonsei.ac.kr

<저작권자 © 연세춘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진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