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신촌·국제보도 신촌보도
A교수에게 붙임:연구실 앞을 뒤덮은 포스트잇
  • 김민재 기자
  • 승인 2018.04.02 02:00
  • 호수 1809
  • 댓글 0

 

성희롱 논란 문과대 A교수에 대한 사과 요구가 날로 거세지고 있다. 지난 3월 30일, A교수 연구실 앞에서는 20여 명의 학생들이 ‘포스트잇 액션’을 진행했다. 포스트잇 액션에 참여한 학생 B씨는 “A교수는 가해사실을 부인하고 현재까지 사과하지 않고 있다”며 “우리는 1년이 넘게 사과를 기다려왔다”고 말했다.

 

사진 김민재 기자
nemomemo@yonsei.ac.kr

김민재 기자  nemomemo@yonsei.ac.kr

<저작권자 © 연세춘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언더우드 선교사의 정신과 삶을 전세계로”
[신촌·국제보도]
“언더우드 선교사의 정신과 삶을 전세계로”
연세, 폭우마저 꺾었다
[신촌·국제보도]
연세, 폭우마저 꺾었다
글자 없는 세상, 당신은 살아갈 수 있나요?
[사회]
글자 없는 세상, 당신은 살아갈 수 있나요?
연고전 화보
[포토뉴스/영상기획]
연고전 화보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