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신촌·국제보도 신촌보도
파른본 삼국유사, 국보로 승격고(故) 파른 손보기 교수, 파란 연세에 새 역사를
  • 문영훈 기자, 천건호 기자
  • 승인 2018.03.24 21:33
  • 호수 1808
  • 댓글 0
▶▶우리대학교 박물관 파른 전시관에서 삼국유사 조선초기본과 파른본을 비교·전시하는 모습

지난 22일, 우리대학교 박물관이 소장하고 있던 파른본 삼국유사가 보물 1886호에서 국보 제306-3호로 승격됐다. ‘파른’이라는 삼국유사의 명칭은 이를 기증한 고(故) 손보기 교수(퇴임·국사학)의 호에서 비롯됐다. 파른본 삼국유사는 기존 연구에 많이 이용되는 중기본 삼국유사의 오류를 바로잡을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우리대학교 박물관 학예팀 윤현진 차장은 “손 교수는 공주 석장리 유적 발굴을 통해 우리나라에도 구석기 문화가 존재했음을 밝히는 데 기여했다”며 “파른 삼국유사는 손 교수의 유족들이 후학을 위해 기증한 것”이라고 밝혔다. 현지현(사학·16)씨는 “파른본 삼국유사가 공개돼 국보로 지정된 것은 역사학도들에게 연구의 폭을 넓힐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중요한 계기”라고 밝혔다. 

파른본 삼국유사는 오는 31일까지 우리대학교 박물관 1층 전시실에서 전시된다. 이후 5월 31일까지는 삼국유사 영인본을 포함한 손 교수의 유물 전시가 진행된다. 

글 문영훈 기자 
bodo_ong@yonsei.ac.kr
사진 천건호 기자 
ghoo111@yonsei.ac.kr

문영훈 기자, 천건호 기자  bodo_ong@yonsei.ac.kr

<저작권자 © 연세춘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지키지 않은 의무 1.45%
[신촌·국제보도]
지키지 않은 의무 1.45%
[신촌·국제보도]
은하선 작가 강연 당시 폭행 혐의 사건에 ‘무혐의’ ...
[신촌·국제보도]
바로잡습니다
인생을 맛있게 요리하라
[사회]
인생을 맛있게 요리하라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