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포토뉴스/영상기획
[사진기획] 서울의 밤
  • 이수빈, 하은진, 김민재, 윤현지, 천건호 기자
  • 승인 2017.11.18 21:52
  • 호수 1802
  • 댓글 0

 

흔히들 밤은 하루의 끝이라고 말한다.
하지만 끝에는 언제나 새로운 시작이 있는 법.
밤의 시작을 알리듯 켜지는 네온사인, 서울의 밤은 마냥 어둡지는 않다.
밤거리만의 따뜻함이 있고 밤에만 볼 수 있는 불빛이 있다.
이렇듯, 낮과는 다른 밤의 일상을 담아봤다.

 

 

이수빈, 하은진, 김민재, 윤현지, 천건호 기자

chunchu@yonsei.ac.kr

 

이수빈, 하은진, 김민재, 윤현지, 천건호 기자  chunchu@yonsei.ac.kr

<저작권자 © 연세춘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언더우드 선교사의 정신과 삶을 전세계로”
[신촌·국제보도]
“언더우드 선교사의 정신과 삶을 전세계로”
연세, 폭우마저 꺾었다
[신촌·국제보도]
연세, 폭우마저 꺾었다
글자 없는 세상, 당신은 살아갈 수 있나요?
[사회]
글자 없는 세상, 당신은 살아갈 수 있나요?
연고전 화보
[포토뉴스/영상기획]
연고전 화보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