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신촌·국제보도
1796호 포토뉴스
  • 김민재 기자
  • 승인 2017.09.02 21:05
  • 호수 1796
  • 댓글 0
▶▶ 성암관 옆 셔틀버스정류장이 개선된 모습이다. 이는 '대우건설 대학생 홍보단(아래 대대홍)'이라는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실행됐다. 대대홍의 첫 번째 과제는 서울권 대학 캠퍼스 내의 셔틀버스 정류장을 개선하는 것이다. 공사 완료 후에는 기존 정류장에 벤치, 태양광 조명, 그림이 그려진 차단봉 등이 추가됐다.

 

사진 김민재 기자 
nemomemo@yonsei.ac.kr

김민재 기자  nemomemo@yonsei.ac.kr

<저작권자 © 연세춘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