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진기획
소원리본 하나 하나에 담아 전하는 우리의 뜻
  • 유승오 기자
  • 승인 2011.09.25 00:19
  • 호수 1668
  • 댓글 0

용역업체와 노조의 갈등이라는 화산이 무단해고 천막농성과 함께 죽지않고 또다시 분출했다. 지난 21일 본관앞에 위치한 천막농성장 주변에 노조원들이 소원리본을 달고 있다.

유승오 기자 steven103@yonsei.ac.kr

유승오 기자  steven103@yonsei.ac.kr

<저작권자 © 연세춘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