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진기획
쓰고난 티켓을 온누리에?
  • 이다은 기자
  • 승인 2011.05.14 21:31
  • 호수 1661
  • 댓글 0

지난 13일 노천극장이 아카라카의 함성으로 파랗게 물들었다. 그러나 시간이 지날수록 노천극장 곳곳은 쓰레기로 뒤덮여 흥겨운 축제 분위기에 찬물을 끼얹었다.

이다은 기자 winner@yonsei.ac.kr

이다은 기자  winner@yonsei.ac.kr

<저작권자 © 연세춘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