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진기획
화장실은 지금 카오스
  • 김민경 기자
  • 승인 2011.03.19 12:46
  • 호수 1656
  • 댓글 0

계속되는 경비.미화 노동자 파업에 학내 곳곳이 쓰레기로 몸살을 앓고있다. 학관 여자 화장실은 제때 치우지 않은 휴지통 때문에 보기에도 지저분하고 악취까지 풍긴다.

김민경 기자 penny9109@yosnei.ac.kr

김민경 기자  penny9109@yosnei.ac.kr

<저작권자 © 연세춘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