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진기획
쓰레기까지 홍보할 필요는 없잖아요?
  • 정석현 기자
  • 승인 2010.03.13 17:01
  • 호수 1631
  • 댓글 0
각종 플랑이 나부끼는 3월 초, 백양로는 동아리마다 좋은 위치를 차지하려는 열기로 후끈후끈하다. 포스터와 스피커 등 각종 도구를 동원하며 지나가는 학생들의 눈길을 끌기 위해 노력하는 선배들, 하루종일 홍보하는 것도 모자라 떠난 후까지 이런 식으로 동아리를 알릴 필요가 있을까.

정석현 기자  remijung@yonsei.ac.kr

<저작권자 © 연세춘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