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83건)
[1832호] 애드바룬
▲정부, 개성공단 투자자들 방북 신청에 승인지난 2016년 개성공단 폐쇄 사건 이후 첫 허용남북 간 대화 '물꼬'로 북미 관계의 '불꽃' 잠재우나▲윤리특별위원회 측 ‘5·18 망언’ 징계...
연세춘추  |  2019-05-20 01:26
라인
[1831호] 애드바룬
▲ 지난 8일, 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이인영 의원 선출취임 첫날부터 야당들 방문하며 협치 행보 국회 교착 상황 ‘풀고’ 민생 성과 ‘맺을’까▲ 지난 9일, 북한 북서부에서 탄도미사일 발사 공식 확인발사체라던 정부의 ...
연세춘추  |  2019-05-13 00:46
라인
[1830호] 애드바룬
▲ 제1야당, 패스트트랙에 대한 국회 점거 농성 벌여국회 추가경정예산안과 5·18 특별법 등 처리 지연돼이어지는 국회의 ‘격동’, 깊어지는 국민의 ‘혼동’▲ 지난 3일 버닝썬 게이트 연루 경찰관 2명 구속영장 청구돼...
연세춘추  |  2019-05-06 04:57
라인
[1829호] 애드바룬
▲4·3 보궐선거 사전투표, 첫날 투표율 5.5% 집계돼최근 4년간 실시된 사전투표 중 가장 높은 투표율 기록현 정권에 대한 국민 심사위원의 평가, ‘제 점수는요…’▲문 대통령, 한·미정상회담 위해 오는...
연세춘추  |  2019-04-01 01:39
라인
[1828호] 애드바룬
▲5·18 진상규명위, 여야 갈등에 출범조차 못 해조사위원 선정 둘러싼 대치 지속으로 혼란 가중‘계산’ 섞인 편 가르기에 미뤄지는 과거사 ‘청산’▲포항지진, 지열 발전소로 인한 인재(人災)로 밝혀져미래부 ‘2013년...
연세춘추  |  2019-03-25 00:23
라인
[1827호] 애드바룬
▲ 전두환, 지난 1980년 광주 전남도청 집단 발포 지시 의혹 불거져39년 만의 증언으로 파장… “그가 광주에 있었다”베일 속 그날의 ‘지시’, 밝혀져야 할 광주의 ‘진실’▲‘장자연 사건’ 목격자 윤지...
연세춘추  |  2019-03-17 23:23
라인
[1826호] 애드바룬
▲이명박 전 대통령, 지난 6일 구속 349일 만에 보석 석방1심 징역 15년 선고 후 10억 원 보증금 납부로 조건부 석방돼‘불구속’된 전 대통령, 이제는 ‘방구석’으로▲택시·카풀 업계, 평일 출퇴근 시간 카풀 서...
연세춘추  |  2019-03-11 00:05
라인
[1825호] 애드바룬
▲지난 2월 26일, 유관순 열사 건국훈장 ‘대한민국장’ 추서기존의 3등급 독립장에서 1등급으로독립운동의 ‘표상’인 유 열사, 최고등급 ‘격상’▲北美 정상회담 성과 없이 결렬, 합의문 서명 없이 회담장 떠나비핵·대북...
연세춘추  |  2019-03-04 00:36
라인
[1824호] 애드바룬
▲1일(토), 6번째 한미정상회담 열릴 예정文 “비핵과 대북제재 둘러싼 북미 견해차 중재하겠다”정상 간 ‘담화’, 냉랭한 북미관계 ‘완화’할 수 있을까?▲여야, 아동수당 지급 대상 만 6세에서 9세로 확대 합의국제 ...
연세춘추  |  2018-12-03 07:07
라인
[1823호] 애드바룬
▲김종천 청와대 의전비서관, 음주운전 단속 적발‘처벌 강화’ 주문 한 달 만에 무너진 공직 기강‘헤롱’ 대는 직원으로 ‘조롱’ 당한 청와대 ▲택배연대노조, 21일부터 처우 개선 요구하는 파업 시작하차작업 중이던 노동...
연세춘추  |  2018-11-26 08:11
라인
[1822호] 애드바룬
▲野, 민생법안 90건 논의 앞두고 또 국회 보이콧조명래 환경부 장관 임명 강행에 반발한 처사로 알려져국민 ‘대신’ 일하겠다 외치던 여의도 일꾼들의 ‘배신’▲정부, 삼성바이오로직스 고의 분식 회계라 결론이 부회장 경...
연세춘추  |  2018-11-18 20:40
라인
[1821호] 애드바룬
▲‘윤창호 법’, 국회 본회의 법안 개정 초읽기 돌입음주운전 ‘솜방망이 처벌’ 강화하는 계기가 돼음주운전 ‘실수’ 될 수 없어, 안전운전 ‘준수’ 돼야▲양진호 전 한국미래기술 회장, 구속 영장 발부직원폭행 이어 음란...
연세춘추  |  2018-11-11 21:38
라인
[1820호] 애드바룬
▲강제 징용 손해배상 판결에 日 전범 기업 반발日 “이미 해결된 문제” vs 韓 “피해자 청구권은 별도”일본의 책임 ‘회피’로 또다시 멀어진 ‘해피’ 엔딩▲정부, 5·18 계엄군의 성폭행 17건 첫 공식 확인38년 ...
연세춘추  |  2018-11-04 21:03
라인
[1819호] 애드바룬
▲“다스 실소유자는 MB” 1심서 유죄 선고횡령, 뇌물 등 중범죄 인정 돼… 징역 15년그간 ‘부인’하던 다스 의혹, 결국 ‘주인’은 MB▲국회, 심재철 의원 논란에 업추비 공개 불가피업추비 공개 범위와...
연세춘추  |  2018-10-08 00:10
라인
[1818호] 애드바룬
▲한미 정상회담서도 확인된 한반도 평화 기류…트럼프 “북미 관계 진전, 2차 북미 정상회담 가질 것”한반도, 이제는 ‘피난’ 아닌 ‘피스(peace)’의 땅 되길▲문 대통령, 화해치유재단 해산 의지 밝혀...
연세춘추  |  2018-09-30 22:08
라인
[1817호] 애드바룬
▲김정은-트럼프 비핵화 두고 2차 담판 가시화서로 양보 못 한 체제 안전, 진전 가능성 보여北-美, 서로 ‘얻어’갈까 이번에도 ‘엎어’질까▲‘남북공동연락사무소’ 개소, 남북 ‘24시간 소통’ 시작4‧27 ...
연세춘추  |  2018-09-16 22:09
라인
[1816호] 애드바룬
▲정부 그린벨트 해제 논의에 누리꾼들 ‘들썩’…‘미래자산 당겨써’, ‘재해 불러올 것’ 우려 빗발쳐‘한계’ 드러낸 주택 정책, 땅 부족 ‘핑계’는 그만▲병역특례법 기준 모호로 논란 일어시대 반영한 법 개...
연세춘추  |  2018-09-09 22:49
라인
[1815호] 애드바룬
▲김기춘 징역 4년·조윤선 징역 6년 구형검찰 “중한 범죄에도 부인하며 반성 안해”적폐 ‘청산’하고 미래의 ‘청사’진 그려야할 때▲계엄령 문건, 민간인 사찰 논란 기무사 해체정치중립과 민간인 사찰 금지한 사령부 출범...
연세춘추  |  2018-09-02 21:29
라인
[1814호] 애드바룬
▲ 양승태 전 대법원장 재판거래 전면 부인해사법부 문제에 자신의 지시는 없었다 주장문제 회피하는 ‘수뇌’, 떨어지는 사법 ‘신뢰’▲ 트럼프, 동맹국까지 고율 관세 부과 결정유럽, 중국 등 계속되는 꼬리 물기 무역 분...
연세춘추  |  2018-06-04 01:23
라인
[1813호] 애드바룬
▲ 국회, 최저임금에 복리후생비 포함법안 의결노동계, '최저임금 개악' 비판, 강력투쟁 예고두 진영 동의할 '최적'의 임금안 타결가능할까 ▲ 헌재에서도 거리에서도 불붙은 낙태죄 논란태아 ...
연세춘추  |  2018-05-28 00:37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