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912건)
[특집] 여행하지 않을 이유
숨 가빴던 한 해가 저물어가는 12월이다. 사람들은 들뜬 마음으로 방학을 어떻게 보낼지 이야기한다. 방학 계획을 묻는 질문에 “그냥 집...
이희연 기자  |  2019-12-02 00:20
라인
[특집] 지구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를 위한 심리학
소설가 김영하의 『여행의 이유』가 10주 연속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 사람들이 그만큼 여행에 관심이 많다는 증거다. 서울서베이가 지...
김인영 기자  |  2019-12-02 00:19
라인
[특집] 방구석 1열에서 떠나는 낯선 도시로의 여행
어디론가 훌쩍 떠나고 싶은 마음이 간절하지만, 눈앞의 현실 때문에 단념하곤 하는 이들이여, 주목하라. 하루를 마치고 침대에 누워 여행을...
민수빈 기자  |  2019-12-02 00:19
라인
[교환X읽기] 90년생이 온다
희연 기자의 00년생이 스무 살 성인이 된 지 1년이 지나고 있다. 20대의 반열에 01년생이 들어오기까지 한 달도 채 남지 않았다....
김인영 이희연 기자  |  2019-12-02 00:18
라인
[다락방칼럼] 표현의 자유를 보장하는 민주주의 국가에서
나는 나와 생각이 다르다는 이유로 누군가를 멀리해선 안 된다 생각해왔다. 그렇게 다른 생각을 자유롭게 표현하는 사람도 존중해야 한다고 믿어왔다. 요즘 대학가가 시끌벅적하다. 내가 경험으로부터 내린 판단과는 동떨어진 ...
김인영 기자  |  2019-12-02 00:17
라인
[신촌다시시작] 연희동 뒷골목이 ‘핫플레이스’가 된 비결은?
주말의 연희동은 데이트를 즐기는 청춘들로 북적인다. 지금 연희동 카페거리는 소문난 ‘핫플’이지만, 과거에는 높은 담장으로 둘러싸인 고급...
김병관 이희연 기자  |  2019-12-02 00:17
라인
[이웃집 예술가] 모든 작가에겐 ‘자기만의 방’이 필요하다
김영하 작가는 “소설을 쓰겠다고 마음먹은 이상 반드시 고독하게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배수아 작가는 “글을 쓰기 위한 장소를 찾아 헤...
김병관 윤채원 기자  |  2019-12-02 00:17
라인
[특별기획] 『The Y』 연말 결산
어느덧 2019년의 마지막 달이 돌아왔다. 많은 사람은 새로운 한 해를 위해 다이어리나 달력을 준비하기도 하고, 걸어온 1년을 마무리하...
민수빈 조재호 기자  |  2019-12-02 00:16
라인
[행사소개] 12월 행사 소개
1. Universe of Universes 장소: 신촌문화발전소시간: 12월 6일(금)~2020년 1월 31일(금) 아침 10시~밤 ...
김병관 기자  |  2019-12-02 00:14
라인
[빨잠뎐] 12월
신촌 연세로 중앙에는 빨간데 목이 굽어 그 모양이 마치 빨간 샤워기 같기도 하고, 빨간 지팡이 같기도 한 물건이 있다. 그 쓰임이 뭔고...
조재호 양하림 기자  |  2019-12-02 00:14
라인
[기획] ‘13년째 유령건물’ 신촌 민자역사의 속사정
사람이 너무 없어 유령만 남았다는 ‘신촌 메가박스’. 신촌 민자역사(아래 민자역사)에 붙은 오래된 오명이다. 그러던 지난 3월, 민자역...
김병관 이희연 조재호 박민진 기자  |  2019-11-03 23:12
라인
[챱챱챱] 백반
집에서 밥 한 끼 제대로 해 먹기 힘든 대학생과 자취러들을 위해 『The Y』가 ‘백반 투어’를 나섰다. 엄마의 따뜻한 한상차림이 그리...
김인영 이희연 윤채원 기자  |  2019-11-03 23:11
라인
[우리동네아지트] 분주한 도시 속 아늑한 공간, 펍 일상의 온도
신촌은 양면적인 공간이다. 청춘들의 에너지가 넘치는 번화가를 벗어나면 한적한 원룸촌이 펼쳐진다. 유흥과 일상의 경계에서 신촌의 다양한 ...
김병관 박민진 기자  |  2019-11-03 23:11
라인
[세계주도] 코끝의 달콤함을 담은 풍류의 술, 중국의 고량주
우리에게 무심코 털어 넣는 술 한 잔은 익숙하지만, 과연 그 술의 탄생과 비화에 귀 기울여 본 적이 있을까. 어디선가 한 번은 들어보거...
민수빈 박민진 기자  |  2019-11-03 23:10
라인
[Y,人] ‘깊은 우리 젊은 날’, 우리는 밤이었다
이들의 노래를 듣다 보면 화려한 도시의 밤거리가 떠오른다. 네온사인 아래서 뜨겁게 사랑하다가도, 혼자가 돼 한없이 외로워지는 느낌이랄까...
민수빈 김병관 기자  |  2019-11-03 23:09
라인
[교환X읽기] 팩트풀니스
사실에 충실한 관점, 낙관- 공포와 위험을 구분할 줄 아는 명확한 시선 책을 읽은 뒤, 『판사유감』이란 책에서 읽은 문구가 자연스레 떠...
민수빈 이희연 기자  |  2019-11-03 23:08
라인
[특집]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여성 캐릭터를 회상하며
90년대생이라면 한 번쯤 네모난 텔레비전 속 만화영화에 푹 빠져 시간 가는 줄 몰랐던 경험이 있을 것이다. 지난 10월, 그때 그 시절...
김인영 기자  |  2019-11-03 23:07
라인
[이웃집 예술가] 연구자 생활공동체 ‘수유너머 104’
‘수유너머 104’와 인터뷰 일정을 조율하는 과정은 다른 단체와 조금 달랐다. 인터뷰를 요청하자 “전체 운영 회의에서 논의해봐야 한다”...
김병관 박민진 기자  |  2019-11-03 23:06
라인
[더와이 대신 해드립니다] 타종교체험기
중세의 종교전쟁부터 현대의 사이비 논란에 이르기까지. 어느 시대에서나 종교는 분쟁의 중심에 있다. 그러나 모든 종교를 자세히 들여다보면...
김인영 이희연 기자  |  2019-11-03 23:05
라인
[특집] 역사라는 무대, 그 뒤편의 여성들
역사 시간에 배운 여성 위인의 이름을 대보라고 한다면, 우리는 몇 명이나 말할 수 있을까? 다른 나라의 위인까지 포함한다고 해도, 아마...
민수빈 기자  |  2019-11-03 23:04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