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595건)
기업의, 기업에 의한, 기업을 위한 공유경제?
요즈음 공유경제는 뜨거운 감자다. 스스로를 공유 서비스 기업이라 칭하는 기업들이 우후죽순 생겨나고 있다. 그러나 이들 기업이 정말 공유경제에 부합하는지는 확실하지 않다. 우리신문사 설문조사 결과 ‘타다’가 기존의 택...
민소정 기자  |  2019-11-24 19:29
라인
창업 , 저를 성장시킨 ‘실패 경험’입니다?
‘청년 CEO’, ‘청년 창업’. 청년과 창업이라는 말은 어느 순간부터 한 묶음으로 쓰이고 있다. 국가와 대학은 각종 정책으로 청년들의...
강리나 양하림 기자  |  2019-11-17 22:26
라인
우리도 밖에서 살고 싶다
보호자와 함께 살 수 없는 장애인들은 어디에 살아야 할까? 장애인 거주 시설로 가는 것 외에 장애인들에게 주어진 선택지는 없었다. 시설...
민소정 기자  |  2019-11-17 22:26
라인
“저는 학교폭력의 피해자입니다”
누군가에겐 설렐 새 학년, 새 학기가 두렵기만 한 사람들이 있다. 학교에서 겪었던 소외의 기억은 어른이 돼서도 이들을 집요하게 따라다닌...
조서우 기자  |  2019-11-17 22:25
라인
학생은 맺을 수 없는 근로계약?
‘소년이 잘못하면 소년원에 가고 대학생이 잘못하면 대학원에 간다’는 우스갯소리가 있다. 마냥 웃어넘길 수 없는 말이다. 대학원생은 학업...
박준영 기자  |  2019-11-17 22:25
라인
[시사 바로쓰기] 의사 선생님을 만나게 해주세요
지난 10월 18일 화성외국인보호소에서 외국인 A씨가 사망했습니다. 당시 그는 1년 넘게 보호소에 구금된 상태였습니다. 이에 6일 난민...
강리나 기자  |  2019-11-17 22:25
라인
‘창작 인 더 트랩’, 덫에 걸린 창작자들
최근 웹툰‧웹소설 등의 웹콘텐츠가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웹콘텐츠 열풍에 힘입어 일부 창작자들은 막대한 소득을 벌어들이고 있...
민소정 기자  |  2019-11-11 00:16
라인
소수자 중의 소수자를 위한 곳, 헬렌켈러센터
“눈이 먼 것보다 더 안 좋은 것이 있을까? 있다. 볼 수는 있지만 비전이 없는 사람” 미국의 교육자 헬렌 켈러의 말이다. 헬렌 켈러는...
강리나 기자  |  2019-11-11 00:15
라인
[시사 바로쓰기] 직장에서 한 번, 노조에서 두 번 소외당하는 여성 노동자
지난 10월 ILO 협약 비준을 두고 문 대통령과 한국경영자총협회(아래 경총) 간의 공방이 펼쳐졌습니다. 경총은 해외와 우리나라의 상황이 다름을 강조하며 비준안이 노동계에 지나치게 편향됐다고 지적했습니다. 반발은 노...
박준영 기자  |  2019-11-10 23:33
라인
혼자서는 좋은 아빠가 될 수 없나요?
이웃에 혼자 아이를 키우는 사람이 있다고 하자. 많은 사람들이 그를 여성이라 짐작할 것이다. 그러나 꼭 그런 것만은 아니다. 배우자 없...
조서우 기자  |  2019-11-10 23:32
라인
그들이 '병원'이 아닌 '일터'로 향하는 이유
#A씨는 지난 6월 15년간 다니던 직장을 그만뒀다. 몇 년 전 앓았던 암이 재발했기 때문이다. 그러나 A씨는 치료비 걱정보다도 남은 ...
박준영 기자  |  2019-11-03 23:13
라인
우리는 이 사람이 없으면 살 수 없어요
“약속 시간에 늦어 뛰어가 보고 싶어” 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 속 ‘세하’의 대사다. 세하는 전신 마비로 사지를 움직이지 못한다. ...
강리나 기자  |  2019-11-03 22:45
라인
병원에서 병 얻어가는 전공의들
수술복을 입고 병원 복도를 질주하는 젊은 의사들. 우리가 접할 수 있는 전공의의 모습이다. 환자의 생명을 두고 긴박하게 돌아가는 이들의...
민소정 윤채원 기자  |  2019-11-03 22:44
라인
범죄에도 끄떡없는 의사면허
서울의 한 병원에서 몰래카메라를 찍은 의사가 검거됐다. 최근 서울남부지법은 환자의 신체를 몰래 촬영한 의사에게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
조서우 기자  |  2019-11-03 22:42
라인
일상 속 제품으로 승화한 역사의 아픔
사람들이 일상 속에서 위안부 피해자의 아픔을 떠올릴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는 이들이 있다. ‘정신대할머니와함께하는시민모임’(아...
조서우 기자  |  2019-10-06 20:32
라인
의사도 고칠 수 없는 '사회적 불치병'
에이즈(AIDS, Acquired Immune Deficiency Syndrome)(아래 HIV)는 ‘죽음의 병’이라는 별칭을 갖고 있...
민소정 기자  |  2019-10-06 20:31
라인
대학에서도 예술가는 가난해야 하나요?
‘예술을 하려면 돈이 많아야 한다’는 말이 마냥 편견은 아니다. 다른 계열보다 훨씬 높은 등록금부터 예체능계열 대학생들을 옥죈다. 설상...
박준영 이희연 기자  |  2019-10-06 00:50
라인
여기는 우리를 '보호'하는 곳 아닌가요?
반려동물 ‘천만시대’다. 늘어난 것은 반려동물만이 아니다. 반려동물만큼 유기동물도 늘었다. 이들을 보호하기 위해 유기동물 보호소가 존재...
강리나 양하림 기자  |  2019-10-06 00:48
라인
일상이 되기엔 너무 먼 특수학교
장애학생이 겪는 세상은 비장애학생이 겪는 세상보다 험난하다. 그들을 위해 존재하는 곳이 바로 특수학교다. 그러나 특수학교에서조차 장애인...
박준영 기자  |  2019-09-30 00:57
라인
[시사 바로쓰기] 개천의 이무기는 행복하면 안되나요?
조국 법무부 장관의 자녀 입시 부정 의혹으로 입시제도가 도마 위에 올랐습니다. 조 장관 부부가 사회적 지위와 권력을 이용해 자녀의 입시...
민소정 기자  |  2019-09-30 00:57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