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686건)
정신과의 문턱은 여전히 높다
‘아프니까 청춘이다.’ 지난 2010년 출간된 베스트셀러의 제목은 어느덧 현실이 됐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정신질환 진료 현황 자료」...
김민정 기자  |  2019-03-11 00:04
라인
"현장실습생의 죽음은 우리의 현실이다"
지난 2017년 11월, 제이크리에이션 ‘현장실습 고등학생’(아래 현장실습생)으로 일하던 고(故) 이민호군이 숨졌다. 업체가 2인 1조...
박윤주 기자  |  2019-03-11 00:04
라인
[기자의 시선] 승차거부는 택시 기사들의 선택이 아니다
“이 차는 강남만 갑니다”“어디 가신다고요? 거긴 안 가요. 다른 차 타세요” 새벽 2시. 택시를 잡지 못한 사람들이 도로변에서 발만 구른다. 어렵사리 택시를 타도 장거리 승객이 아니면 내리라는 말을 듣기 일쑤다. ...
강리나 기자  |  2019-03-11 00:03
라인
[서토불이] 일본군 '위안부', 단 한 명만이 남는 그 날에
먼지와 실오라기, 살비듬, 은빛 머리카락들을 손바닥 아래로 모아 뭉치던그녀는 나직이, 중얼거린다.“여기 한 명이 더 살아있다&helli...
채윤영 기자, 양하림 기자  |  2019-03-04 01:18
라인
여성 인권으로 '위안부'를 읽다
일본군 ‘위안부’ 가 세상에 알려진 지 28년이 지났다. 하지만 오늘날에도 일본군 ‘위안부’ 문제는 한국과 일본이라는 국가 간 대립으로...
채윤영 기자, 양하림 기자  |  2019-03-04 01:18
라인
강사들을 울리는 건 강사법일까?
지난 2010년 조선대 시간강사 고(故) 서정민 씨는 열 악한 처우 개선을 외치며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이 사 건을 계기로 지난 20...
박윤주 기자, 강리나 기자, 하광민 기자  |  2019-03-04 00:29
라인
사교육계에도 존재하는 'SKY캐슬'?
「SKY 캐슬」 속 인물 ‘예서’의 사교육비는 연 50억 원이다. 우리나라 고등학생 사교육 시장 규모는 지난 2017년 5조 원을 훌쩍...
강우량 기자, 김민정 기자, 하광민 기자  |  2019-03-04 00:27
라인
‘우리는 봄이 오는 게 두렵다’
“전 마포구 아현동 572-○○호에 월세로 어머니와 살고 있었는데 3번의 강제집행으로 모두 뺏기고 쫓겨나 이 가방 하나가 전부입니다. ...
김민정 기자, 최능모 기자  |  2019-03-04 00:26
라인
버스에 시동이 걸리기까지
버스는 많은 사람들을 태우고 쉴 새 없이 움직인다. 이를 보고 버스 산업이 원활하게 운영된다고 생각할 수도 있다. 하지만 버스 운수 업...
강현정 기자, 정구윤 기자  |  2018-12-03 07:07
라인
영등포의 슈바이처, '요셉의원'을 찾아가다
각종 어려움에도 굳건히 소외계층을 품는 곳이 있다. 바로 영등포구에 위치한 ‘요셉의원’이다. 저녁 진료가 시작되기 20분 전. 병원 앞...
김민정 기자  |  2018-12-03 07:01
라인
'의료사각지대'와 싸우는 사람들
아플 때만큼 서러울 때가 없다. 돈이 없어 치료를 받지 못한다면 그보다 억울한 일도 없을 테다. 정부는 이런 ‘억울한 일’을 줄이기 위...
김민정 기자  |  2018-12-03 07:01
라인
내 방으로 날라 온 옆집 공과금 고지서?
대학가 주택 임대료가 평균 60만 원에 육박하는 세상이다. 청년들은 낮은 보증금과 월세로 입주할 공간을 찾아 헤맨다. 어렵게 방을 구한...
강우량 기자, 최능모 기자  |  2018-12-03 06:58
라인
"당신의 가정에 울타리가 되어드립니다"
지난 1955년, 입양기관으로 그 첫걸음을 뗀 ‘홀트아동복지회’(아래 홀트)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아동 복지 기관 중 하나다. 현재는...
손지향 기자, 박윤주 기자  |  2018-12-03 06:56
라인
음식점 위생, 신경 안 쓰여?
잔반 재사용부터 노로바이러스 식중독까지, 겨울철 식품 위생 관련 사건·사고는 끊이지 않는다. 식품의약품안전처(아래 식약처)는 이를 막기...
이찬주, 박수민 기자  |  2018-11-26 08:20
라인
[기자의 시선] 수능을 변명한다 : 국어 31번 문제는 우리가 만든 괴물이다
1. 매년 11월 둘째 주 목요일이 되면, 모두가 숨죽인다. 하늘을 훨훨 나는 비행기도 공항 주변을 맴돈다. 운전자는 자동차 경적 한 번 울리길 꺼리고, 경찰은 경찰차를 몰며 학교 주변을 오간다. 전국에서 내로라하는...
정준기 기자  |  2018-11-26 08:20
라인
[한국 정치 속 청년 ①] 연세인이 본 청년 정치의 현주소
바야흐로 ‘올드보이’의 시대다. 이해찬·손학규·정동영… 이름만 들어도 쟁쟁한 인물들이 약속이라도 한 듯 정치권으로 복귀했다...
연세춘추 사회부 심층취재단  |  2018-11-26 08:19
라인
[한국 정치 속 청년 ②] '정치, 안 하는 게 아니라 못 하는 겁니다'
20대 국회에서 2·30대 청년 국회의원은 단 3명이다. 대한민국 유권자의 약 35%가 청년이지만 국회 의석 중 1%만이 이들의 몫이다...
연세춘추 사회부 심층취재단  |  2018-11-26 08:19
라인
[한국 정치 속 청년 ③] "대한민국에 청년을 위한 정치는 없다"
‘청년 정치인’두 단어의 조합은 조금 생경하다. 현실에서도 마찬가지다. 우리 주변에서 청년 정치인을 찾아보기는 쉽지 않다. 우리신문사는...
연세춘추 사회부 심층취재단, 박수민, 윤채원 기자  |  2018-11-26 08:17
라인
같은 교수, 다른 현실?
368개 대학 중 300여곳이 시설·설비 ‘보통 이하’ 행정 업무를 처리하는 과정에서도 장애인 교수의 고충은 발생한다. 학교 홈페이지나...
손지향, 하광민 기자  |  2018-11-18 21:43
라인
무법지대 요양병원, 이대로 괜찮을까
최근 ‘노인 요양병원 비리 의혹’ 소식이 일간지 1면을 꿰찼다. 요양병원은 그 규모에 따라 국가로부터 건강보험료를 지원받는데, 사업주가 환자·직원 수를 부풀려 1천억 원이 넘는 지원금을 가로챈 것이다. 문제는 이뿐만...
박윤주, 채윤영 기자  |  2018-11-18 21:31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