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658건)
[발언대] 의사 국가고시 재응시 기회에 관한 학우들의 의견
2020년 여름은 의료계 종사자들에게 유독 뜨거운 여름이었을 것이다. 공공의대 설립 법안으로 시작해 전공의들의 파업, 의대생들의 동맹휴...
강치형 (치의학·18)  |  2020-11-08 21:06
라인
[사설] 문 대통령 ‘넷제로’ 선언, 사회 전반의 노력이 담보돼야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0월 28일 국회 시정연설에서 2050년까지 탄소 중립 ‘넷제로(Net Zero)’를 달성하겠다고 선언했다. 이산화탄소 순 배출량 ‘제로’를 의미하는 ‘넷제로’는 온실가스 배출과 흡수가 균형을...
연세춘추  |  2020-11-08 21:06
라인
[사설] 박지선 씨 사망에 대한 언론 보도 행태를 규탄한다
지난 2일 코미디언 박지선 씨가 모친과 자택에서 숨진 사실이 알려졌다. 이를 언론사들이 헤드라인으로 줄줄이 보도하며, 언론의 유명인 자살 보도 행태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가 다시 높아지고 있다.그간 언론은 자살 보도에...
연세춘추  |  2020-11-08 21:06
라인
[시선] 엄중한 코로나 시대에도 박물관은 살아있다
노란빛으로 치장한 길과 이를 양옆으로 호위하는 울긋불긋한 나무들이 아름다운 백양로를 걷다 보면 어느새 오랫동안 닫혀있는 학교 정문을 마...
박물관장 조태섭 교수(문과대·고고학)  |  2020-11-08 21:05
라인
[주간칼럼] 경쟁에서 앞서기 위해 기본적으로 갖춰야 하는 것들
원하는 것을 쟁취하고자 할 때 열심히 하는 것만으로 이뤄지는 것은 아니다. 소신껏 하고 싶은 대로 한다고 이뤄지는 것은 더욱 아니다. ...
예병일 교수(우리대학교 원주의과대학)  |  2020-11-01 20:38
라인
[1860호] 애드바룬
▲ 이명박 전 대통령 징역 17년·벌금 130억 원 확정대법원, 다스 실소유주 MB라 판단, 뇌물·횡령 인정해‘세규’ 안 지킨 전 대통령, 그 끝은 결국 ‘수감’▲ 삼성 이건희 회장, 병상 누운 지 6년 만에 별세‘...
연세춘추  |  2020-11-01 20:37
라인
[1860호] 만평
구본각  |  2020-11-01 20:37
라인
[십계명] 슬픔을 공부하는 법
영화 『인사이드아웃』은 어른들을 울리는 애니메이션으로 유명하다. 영화를 이끌어가는 두 주인공은 각각 기쁨과 슬픔을 형상화한 ‘기쁨이’와...
박준영 사회부장  |  2020-11-01 20:36
라인
[발언대] 대주주 요건 강화에 관한 학우들의 의견
정부는 오는 2024년 4월부터 주식 양도소득세를 내는 대주주의 기준을 한 종목 당 3억 원으로 낮춰 납세 대상자를 확대하는 방안을 추...
박수영 (사회과학부·19)  |  2020-11-01 20:36
라인
[발언대] 대주주 요건 강화에 관한 학우들의 의견
최근 사회적으로 큰 이슈 중 하나가 바로 주식시장에서 ‘대주주 요건 강화’에 대한 찬·반론이다. 우선 대주주에 대해 알아보자. 회사는 ...
송영호 (인예국문·18)  |  2020-11-01 20:36
라인
[사설] 인권과 병역의 슬기로운 조화
지난 10월 26일 종교나 신념 등에 따른 병역거부자 63명을 대상으로 한 입교식이 대전교도소에서 진행됐다. 이들은 군사훈련 없이 3주간의 교육과정을 수료한 후 대전교도소와 목포교도소에 3년간 배치될 예정이다.이번 ...
연세춘추  |  2020-11-01 20:35
라인
[사설] 안전한 독감 예방접종을 위해
10월 31일 0시 기준 독감 예방접종을 받은 후 수일 이내에 83명이 사망한 것으로 집계됐다. 예방을 위해 백신을 접종했다가 그로 인해 목숨을 잃는 일이 생긴다면 쥐 잡으려다 초가삼간 태우는 것보다 훨씬 심각한 일...
연세춘추  |  2020-11-01 20:35
라인
[1859호] 애드바룬
▲ 연평도 실종 공무원, 22일 北에 피살돼이례적인 北 통지문 사과, 반북 여론 고조 막나남북관계 여전히 ‘종전’ 아닌 ‘휴전’ 임을 기억해야▲ 전국 40개 의대·전원 대표, “국시 응시하겠다” 밝혀기간 연장에도 반...
연세춘추  |  2020-09-27 21:02
라인
[1859호] 만평
구본각  |  2020-09-27 21:01
라인
[십계명] 가장 낮은 위에서
“너무 많은 것이 변했음을 말하려니 내가 이미 달라져 버렸음을 생각하지 못했다”사진으로 무엇인가를 기록한다는 것은, 길고양이를 바라보는...
박민진 사진영상부장  |  2020-09-27 21:01
라인
[기자의시선] 카메라, 그 너머에 있는 것들
지난 1년간 카메라를 들고 수없이 많은 현장으로 나갔다. 춘추를 하지 않았다면 평생 관심조차 갖지 않았을 일들이 춘추를 함으로써 눈에 ...
사진영상부 조현준 기자(역사문화·19)  |  2020-09-27 21:01
라인
[1859호] 춘하추동
선배로부터 「연세춘추」에 대한 비평을 맡아달라는 부탁을 들었을 때 정말 고민스러웠다. 평소 글과 가까운 성격도 아니거니와, 비평을 작성할 만큼 「연세춘추」의 기사를 많이 접하지도 않았기 때문이다. 이번 기회를 통해 ...
김원민(경영·20)  |  2020-09-27 21:00
라인
[1859호] 춘하추동
어떤 날에는 취재원이 돼 직접 경험하거나 알게 된 정보를 주기도 하고, 어떤 날에는 독자가 돼 학내외 사건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얻기도 한다. 어떤 기자들과는 학내 다양한 사안을 결정하는 의결 기구에서 운영위원과 참...
박진혁(STP/생공·18)  |  2020-09-27 21:00
라인
[백양로] 결국, “삶에 대하여”
널어놓은 옷가지들이 채 마르기도 전에 수북이 쌓이는 빨래들, 씻어놓은 그릇에 물기가 마르기도 전에 또다시 쌓이는 지저분한 그릇들, 분명...
최명빈(국문/문화인류·19)  |  2020-09-27 20:59
라인
청년에게는 공정한 사다리뿐만 아니라 평등한 안전망이 필요하다
지난 19일은 제1회 ‘청년의 날’이었다. 청년의 날은 청년의 권리보장 및 청년발전의 중요성을 알리고 청년문제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제정된 법정기념일이다. ‘청년기본법’ 시행에 따라 올해 처음 실시됐다.이날 기...
연세춘추  |  2020-09-27 20:59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