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261건)
어두운 시대, 파란만장했던 한 영웅의 '퍼펙트게임'
‘불세출의 투수’라고 한다. 불꽃 같은 강속구와 폭포수 같은 커브볼, 그가 등판하는 날이면 상대 타자들은 모두 압도됐다. 그는 야구에 ...
박진성 기자  |  2019-09-02 00:03
라인
전력을 알면 야구가 보인다!
박채린 기자bodo_booya@yonsei.ac.kr박진성 기자bodo_yojeong@yonsei.ac.kr
박채린 박진성 기자  |  2019-09-02 00:02
라인
축구만 잘 하면 안 되나요?
지난 2017년, 우리대학교 축구부가 U-리그* 참가를 포기하는 초유의 사태가 벌어졌다. 축구부 선수 14명이 학점 평균 C0를 넘기지 못했기 때문이다. 일명 ‘C0룰’이 시행된 이후 많은 학생 선수들이 경기 참여 ...
민소정 이희연 기자  |  2019-09-01 23:57
라인
당신의 아이돌에게 투표하세요
2019 정기 연고전을 맞이해 우리대학교 농구부 선수 13명을 대상으로 ‘연세대 출신 선수 우상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설문조사 결과 역...
윤세나 김재현 기자  |  2019-09-01 23:56
라인
농구 황금기, 그 시절을 기억하나요?
'농구 황금기'로 회자되는 지난 1990년대, 농구장은 언제나 관중들의 함성소리로 가득했다. 하지만 현재 한국 농구는 속...
윤세나 김재현 기자  |  2019-09-01 23:55
라인
“때가 되면 스스로 정해야 해, 결정은 네 몫이야”
영국의 미술평론가 존 러스킨(John Ruskin)은 말했다. “햇볕은 감미롭고, 비는 상쾌하고, 바람은 힘을 돋우며, 눈은 마음을 설...
오한결 기자  |  2019-05-27 05:00
라인
베르테르와 샤를로테, 21세기에서 재회하다
유명인이 자살한 뒤 유사한 방식으로 자살하는 사람이 많아지는 현상을 베르테르 효과라고 한다. 이는 요한 볼프강 폰 괴테의 작품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에서 유래했다. 이 소설은 18세기에 독일뿐만 아니라 유럽 전반에...
김인영 기자  |  2019-05-06 19:17
라인
베누스 푸디카와 여성 ‘몸’의 해방
베누스 푸디카(Venus Pudica)란 비너스 상의 자세를 가리키는 미술 용어다. 비너스 상은 한 손으로 가슴을, 다른 한 손으로는 ...
김연지 기자  |  2019-05-06 05:30
라인
길 위의 두 발이 주는 사색
당신은 오늘 왜 걸었는가. 아마 어딘가로 이동하기 위함이었을 것이다. 걷는 행위는 사물에 몸을 싣는 방식으로 목적지에 도달할 수 없을 때 찾는 최후의 보루가 됐다. 이동수단이 발전하면서 걷기가 불필요하고 귀찮은 것으...
민수빈 기자  |  2019-03-18 00:28
라인
그리는 것보다 멋진 건 없어, 그림은 그 자체로 즐겁거든!
세상은 온통 색투성이다. 고개를 조금만 돌리면 갖가지 색감이 눈을 자극한다. 수많은 색의 향연 속에서 검은색은 우리에게 묘한 편안함을 ...
강리나 기자, 하광민 기자  |  2019-03-17 23:30
라인
“거리의 상상력은 고통이었고 나는 그 고통을 사랑하였다”
어둠 속에서 중얼거린다나를 찾지 말라……무책임한 탄식들이여길 위에서 일생을 그르치고 있는 희망이여-시 「길 위...
이승정 기자, 박수민 기자, 정구윤 기자  |  2019-03-04 01:15
라인
‘도토리수호대’가 세운 작은 이정표
식용 개 농장 폐쇄 논쟁, 동물원에서 탈출해 사살당한 퓨마 ‘뽀롱이’, 동물권 단체 대표의 안락사 파문. 최근 ‘동물권’이라는 단어가 ...
박건 기자, 윤채원 기자  |  2019-03-04 01:08
라인
[2018 연세문화상] 심사평
[윤동주 문학상(시 분야)] 심사평정명교우리대학교 국어국문과 교수 해마다 기교가 늘고 있다는 것은 반가운 현상일 것이다. 처음엔 신기했지만 가만히 생각하니 모바일을 통한 문자생활이 부쩍 늘어난 게 가장 큰 원인이다....
연세춘추  |  2018-12-14 16:53
라인
[2018 연세문화상] 수상소감 및 입선소감
[윤동주 문학상(시 분야) 수상소감]윤종환(문정·14)시가 감사가 되는 순간입니다. 마주했던 문장들의 수명이 조금씩 길어지고 그들의 키가 자라고 있습니다.빚을 지면 안 된다고 배웠지만 어쩌죠, 저는 백지 수표를 내도...
연세춘추  |  2018-12-14 16:52
라인
[2018 연세문화상] 불꽃으로 날아든 나비
[오화섭 문학상(희곡 분야) 가작]불꽃으로 날아든 나비안성준(사학·18) 과거S#1스크린 자막: 1909년, 밤, 어느 숲속(한 중년 남성이 어린 아이를 업고 도망가고 있다. 주변에서 들리는 총소리, 옆에 있는 바윗...
연세춘추  |  2018-12-14 16:52
라인
[2018 연세문화상] 호텔 헤밍웨이
[박영준 문학상(소설 분야) 가작]호텔 헤밍웨이이다혜(철학·16) 1 또독.. 또도독... 미치겠다. 또 시작이다. 고무양동이 속으로 물이 한두 방울 떨어진다. 밖에 비가 또 오나 보다. 일전에 잘 펼쳐놓은 철사 옷...
연세춘추  |  2018-12-14 16:52
라인
[2018 연세문화상] 편이 된다는 것
[윤동주 문화상(시분야) 당선작] 편이 된다는 것윤종환(문정·14) 동의와 비동의 사이에는 수많은 빌딩이 세워져 있어그 틈에 있다 보면어느 건물로든 들어가야 할 것 같았다그 건물의 내부를 지탱하는 힘이 되어야 할 것...
연세춘추  |  2018-12-14 16:50
라인
‘아빠상어’, 스마트스터디 김민석 대표를 만나다
‘아기상어 뚜루루뚜루’ 다들 한 번쯤은 들어봤을 법한 멜로디다. ‘상어가족’으로 이름을 본격적으로 알린 스마트스터디는 지난 2010년부...
서혜림 기자, 이승정 기자, 박건 기자  |  2018-12-03 07:01
라인
“트랙은 짧아도, 스케이트는 길게 탈래요.”
끊임없이 좌절하고 낙담하는 시대다. 무너진 자존감을 일으키기 위해 ‘자존감 수업’을 받고 ‘뻔뻔하게 사는 법’을 배운다. 그렇기에 한 ...
신은비, 박지현, 윤채원 기자  |  2018-11-11 22:59
라인
“새로움은 자유다. 자유는 새로움이다.”
고(故) 김수영 시인의 생전 모습을 짐작케 하는 도봉구의 문학관과 시비, 그리고 종로구의 생가 터에 다녀왔다. 김 시인의 작품과 그가 ...
김채린, 이승정, 하수민, 박건 기자  |  2018-09-30 23:37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