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633건)
<기고> 열면 보입니다
1학년인 Y는 요즘 고등학교 때가 더 그립다. 그때는 학교에서 짜준 시간표대로 그저 공부만 하면 되었는데 지금은 스스로 모든 일을 알아서 해야 되는 것이다. 수강신청 과목을 선택한다든가 동아리에 가입한다든가, 선택한...
연세춘추  |  2004-09-05 00:00
라인
<십계명> 대학생과 소시민주의
▲한 학기 열두번씩 돌아오는 신문제작은 신문사 기자에겐 거의 학교생활의 전부나 마찬가지다. 1박 2일 동안 치러지는 제작일정을 모두 소화해내면 심한 피곤이 몰려온다. 제작이 끝나면 그 주 제작에 대해 반성할 점도 다...
정태호 기자  |  2004-09-05 00:00
라인
<애드바룬> '정신대'
○…서울대 경제학과 이영훈 교수가 지난 2일 '100분 토론'에 출연해 "정신대는 자발적 참여"라는 발언을 해 논란이 일고 있다. 우리 역사의 상처를 왜곡한 이교수. 대학에서 학생을 가르치기 이전에 자신부터 역사'정...
연세춘추  |  2004-09-05 00:00
라인
<사설> 경기 부양책과 향후 과제
정부와 여당은 경제회생의 방안으로 재정지출과 감세정책의 병행을 제시했다. 얼마 전의 콜금리 인하에 이어 재정적자의 확대를 감수하더라도 적극적으로 경기를 부양하겠다는 것이다. 내수회복의 기미는 보이지 않고 경제를 지탱...
연세춘추  |  2004-09-05 00:00
라인
학자금 대출에 대한 <연세말길>
이번 학기 학자금 대출은 처음으로 전면 인터넷 대출로 이뤄졌다. 그러나 우리대학교 학생들에게는 예상치 못한 시행착오와 논란이 발생했다. 「…어제(지난 8월 23일)부터 등록기간 이었는데 오늘 아침부터 소진이라니 경제...
민현주 기자  |  2004-09-05 00:00
라인
1498호 <답합니다>
새 병원건설사업단 김현공 건축팀장은 “학생들의 불편함을 미처 예상하지 못했으며, 안내 표지판을 시공사와 협상해서 빠른 시일 안에 설치하겠다”고 말했다. 길이 원상 복구되는 시기에 관해 김 팀장은 “공사는 이번 해 말...
민현주 기자  |  2004-09-05 00:00
라인
<여론광장> 예고없이 길 막아
예고없이 길 막아 나는 간호대 학생이다. 종합관에서 교양 수업을 듣고 전공 수업을 들으러 간호대에 가는 길이었다. 종합관에서 간호대 쪽으로 가는 가장 빠른 길은 음악대를 지나는 길이었기 때문에, 늘 해오던 대로 음악...
연세춘추  |  2004-09-05 00:00
라인
<마음으로 보는 詩선> 또 나뭇잎 하나가
또 나뭇잎 하나가 ㅡ나희덕 그간 괴로움을 덮어보려고 너무 많은 나뭇잎을 가져다 썼습니다 나무의 헐벗음은 그래서입니다 새소리가 드물어진 것도 그래서입니다 허나 시멘트 바닥의 이 비천함을 어찌 마른 나뭇잎으로 다 가릴 ...
연세춘추  |  2004-09-05 00:00
라인
<기자비망록> 참여의 부재
나는 취재부지만 원주캠의 사진전담기자의 역할을 맡고 있다. 나는 글이 아닌 그 자체로 의미를 전달해주는 또다른 형태의 기사인 사진에 큰 매력을 느낀다. 취재시 생동감 넘치는 학생들이 사진에 담길 때면 나도 덩달아 힘...
최하나 기자  |  2004-09-05 00:00
라인
<논단> 한국 입시제도와 학벌
최근 교육부는 교육혁신위원회의 도움을 받아 오는 2008년부터 실시될 새로운 입시제도 개혁안을 발표했다. 이 안은 내신과 수능을 9단계로 나누고, 대학별 선발의 자율성 부여를 골자로 한다. 이번 안은 한국 중등 교육...
연세춘추  |  2004-09-05 00:00
라인
춘추만평
연세춘추  |  2004-08-30 00:00
라인
<십계명> 당신의 오늘
▲이따금 유년시절을 보낸 옛 학교를 둘러볼 때면, 내 키보다 훨씬 작아진 낯선 풍경에 어리둥절해지곤 한다. “우리 교실이 이렇게 작았었...
김보연 기자  |  2004-08-30 00:00
라인
<애드바룬> '이상한 나라의 폴'
○…올림픽 체조 평행봉 경기에서 오심으로 금메달을 거머쥔 미국의 폴 햄 선수. “그래도 내가 챔피언”이라는 선수와 오심이라해도 금메달은 폴 햄 선수의 것이라 장담하는 미 언론. 역시 “이상한 나라의 폴?” ○…방학중...
연세춘추  |  2004-08-30 00:00
라인
<아름다운 일탈> 일본, 멋지다고 하기엔 부족한 나라
여행이란 무릇 기억에 남기 마련이지만 올 여름 나의 일본 여행은 더욱 그러할 것 같다. 내 생애 첫 해외여행, 일본인 가정에서 묵으면서...
연세춘추  |  2004-08-30 00:00
라인
<논단> 우리 경제를 살리려면
우리경제는 지금 어려운 상태에 놓여있다. 금년 상반기 동안 수출은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38%나 늘어났지만 내수경기는 점점 더 침체되...
연세춘추  |  2004-08-30 00:00
라인
<기자비망록> 만족과 불만족
“시사부 기자는 취재하는 과정에서 배우는 것이 많기 때문에 자신이 그것을 알았다는 것만으로도 만족할 수 있습니다. 가장 경계해야 할 일...
장수진 기자  |  2004-08-30 00:00
라인
<세란풍경> 봉사, 배움의 시간들
치과대학에는 4개의 진료봉사 동아리가 활동하고 있다. 필자는 의료인이라는 입장에만 익숙해져 사고가 굳어지는 것을 우려, 가입을 보류했지...
연세춘추  |  2004-08-30 00:00
라인
<기고> 사립학교법 개정과 연세대학교
'연세의 주인’은 누구일까? 학생들은 자랑스레 “우리가 연세의 주인입니다”는 말을 한다. 그런데 과연 그래 왔는가? 학생들은 학교의 주인 행세를 해왔던 것이 아니라, 계속적으로 학교와 ‘싸워 왔다’. 또는 싸우지 않...
연세춘추  |  2004-08-30 00:00
라인
<사설> 고구려사 왜곡에 타협은 없다
지난 24일에 한중 수교 12돌을 맞았다. 그동안 최대 교역 대상국으로 긴밀한 관계를 유지해 오던 양국 사이에 고구려사 왜곡을 둘러싸고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 최근에는 중국의 고위 외교관리가 방한해 그 해결책을 논의...
연세춘추  |  2004-08-30 00:00
라인
<백양로> 올림픽 정신으로 거듭나기
고백하건데 나는 이번 여름 두 가지 볼거리 때문에 텔레비전에서 눈을 떼지 못했다. 나를 브라운관에 몰입하게 한 것은 바로 ‘파리의 연인...
연세춘추  |  2004-08-30 00:00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