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515건)
[1854호] 애드바룬
▲ 대학가 온라인 시험 부정행위 잇따라대리시험, 집단시험 등에도 해결책 미비코로나 ‘확진’에도 대면시험 ‘확정’ 불가피?▲ 때 이른 더위에 덴탈 마스크 수요 급증한 통 평균 7~10만 원에 ‘金스크’ 비판 잇따라숨쉬...
연세춘추  |  2020-06-07 20:35
라인
[1854호] 만평
구본각  |  2020-06-07 20:35
라인
[1854호] 춘하추동
우리 학교에 춘추 모르는 사람은 없겠지만, 춘추에 대해 한 마디 글을 쓰려고 하니 막연한 기분이 드는 것이 사실이다. 떠올려 보면 나에게 춘추는, 무엇보다 춘추에 있는 사람들이다. 이건 딱히 감동적인 이야기는 아니고...
전혜현(사학·17)  |  2020-06-07 20:35
라인
[1854호] 춘하추동
연세춘추 독자 비평을 시작하기에 앞서 몇 가지를 미리 밝혀 둔다. 먼저 필자는 연세춘추를 이메일 뉴스레터로 받아보고 흥미로운 기사 위주로 읽는다. 둘째로 솔직한 감상을 쓰되 불필요한 논란의 여지가 있는 의견은 배제하...
안재연(SDC·18)  |  2020-06-07 20:34
라인
[백양로] 모호성을 분명하게 수용하는 일
『날개』와 『소설가 구보씨의 일일』을 읽지 않은 대한민국의 수험생은 없다. 필자 또한 (물론 발췌된 부분이었지만) 이 두 작품을 50번...
오채빈(국문·18)  |  2020-06-07 20:34
라인
[십계명] 생각을 말하는 법
“5학기 동안 기자로, 부장으로, 그리고 편집국장으로서 많이 배우고 성장했다.” 국장 임기를 마치면서 쓰는 마지막 글이라는 거창한 의미...
이승정 편집국장  |  2020-06-07 20:33
라인
[사설] 우리 사회, 미국의 인종차별 반면교사 삼아야
지난 5월 25일 미국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에서 비무장한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가 백인 경찰의 무릎에 목이 눌린 뒤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해당 경찰관은 즉각 해임되고 살인죄로 기소됐지만, 희생자를 추모하고 ...
연세춘추  |  2020-06-07 20:33
라인
[사설] 온라인 시험 부정행위, 학생사회의 자정 운동을 촉구한다
몇몇 대학의 온라인 시험에서 학생들이 부정행위를 저질렀다고 떠들썩하다. 예기치 않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비대면 강의를 시행했고 시험도 온라인으로 치르면서 벌어진 일이다. 철저히 ...
연세춘추  |  2020-06-07 20:32
라인
[주간칼럼] 거친 세상에서 현명한 사람을 보게 된다면
최근 사회적 관심의 화두는 단연 정신대대책협의회 이야기다. 한 시민운동가의 30년 전력과 횡령 혐의에 대한 일방 비난이 횡행하고 있다....
왕현종 교수(인예대·한국근대사)  |  2020-06-07 20:32
라인
[1853호] 애드바룬
▲ 쿠팡, 확진자 발생 후 출근 강행공지 없는 정상근무에 감염자 잇따라근로자 ‘생명’보다 ‘생산’이 우선?▲28일 대통령과 여·야 대표 청와대 회동‘협치’엔 한목소리, ‘각론’엔 딴 목소리새 국회에선 ‘협치정신’이 ...
연세춘추  |  2020-05-31 20:32
라인
[1853호] 만평
구본각  |  2020-05-31 20:31
라인
[발언대] '민식이법'에 대한 학우들의 의견
지난 3월 25일부로 시행된 일명 ‘민식이법’은 「도로교통법」 개정안과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개정안(아래 특가법)」으로 ...
이성태(행정·17)  |  2020-05-31 20:28
라인
[발언대] '민식이법'에 대한 학우들의 의견
2019년 9월 충남 아산의 한 어린이보호구역에서 9살 어린아이가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났다. 사고 이후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사고의 처벌수...
최세용(정외·18)  |  2020-05-31 20:28
라인
[시선] 마음의 공간에 담는 세상
어머니와 둘이서 20년을 살았다. 그리고 어느 날 호적등본을 확인하게 되었는데 어머니 이름에 떡하니 “이혼”이라는 단어가 찍혀 있었다....
조영진 초빙교수 (우리대학교 학부교육원)  |  2020-05-31 20:26
라인
[십계명] Y에게
『The Y』가 새롭게 출발합니다.치열했던 한 달의 고민은 단 한 문장으로 결론이 났다. 우리를 끝까지 지켜줄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았...
이희연 매거진부장  |  2020-05-31 20:22
라인
[사설] 숨진 경비원을 향한 추모의 눈물, 더 이상의 반복은 안 된다
지난 달 10일 서울 강북구 우이동의 한 아파트에서 입주민의 폭언과 폭행에 시달리던 경비원이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경비원은 가해자를 고소하고, 입주민들 역시 경비원 편에서 대책회의를 열기도 했으나, 주차문제로 인한...
연세춘추  |  2020-05-31 20:21
라인
[사설] 넷플릭스 규제법, 생애주기적 관점이 필요하다
일명 ‘넷플릭스 규제법’이라고 불리는 ‘전기통신사업법’ 개정은 통신업체의 망 설치 및 관리 비용을 콘텐츠 기업도 부담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정보화시대의 고속도로와 같은 기반시설인 데이터 통신망은 설치에 천문학적인...
연세춘추  |  2020-05-31 20:20
라인
[1852호] 만평
구본각  |  2020-05-24 19:42
라인
[1852호] 애드바룬
▲현대중공업, 잇따른 하청노동자 사망 사고다단계 하청 고용구조가 중대재해의 주원인생산제일주의 속 노동자 '안전'은 '뒷전' ▲개혁 내용에 언론기관 개혁 등 빠져코로나 극복 위해 민감한 내...
연세춘추  |  2020-05-24 19:42
라인
[사설] 시민운동의 정당성을 위해서도 회계 투명성은 확보돼야 한다
지난 7일에 촉발된 이용수 위안부 할머니의 수요 집회 불참과 윤미향 비례대표 당선자에 대한 비판이 한국사회에 일파만파를 일으키고 있다. 처음 여론의 칼날은 위안부 문제를 계속 제기하며 일본 정부의 사죄와 책임 규명에...
연세춘추  |  2020-05-24 19:41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