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277건)
[사설] 미세먼지와 정부정책의 실패
최근 미세먼지로 인한 피해가 극심한 가운데 뾰족한 미세먼지 정책 수립이 필요하다. 정부는 2009년 이명박 정부가 ‘녹색성장정책’의 일환으로 그동안 시행해왔던 ‘클린디젤’ 정책을 폐기했다. 공공 분야에서 경유차는 더...
연세춘추  |  2018-11-11 21:42
라인
[사설] 기로에 선 연세 학생사회
3년 전만 해도 총학생회의 공백은 낯선 상황이었다. 특히 우리대학교에선 상상하기조차 힘든 일이었다. 타 대학들이 부침을 겪는 와중에도 꾸준히 당선 선본을 냈다. 단선조차 드물었다. 6개 선본이 출마한 해도 있었다.영...
연세춘추  |  2018-11-11 21:41
라인
[십계명] 어느 ‘사랑 이야기’를 들었다
#1일전에 오랜만에 만난 친구에게 충격적인 이야기를 들었다. 처음에는 시답지 않게 생각했던, 어쩐지 곧 헤어질 것 같다던 남자친구와의 ...
윤현지 매거진부장  |  2018-11-11 21:41
라인
[시선] 미(微)생물과 미(美)생물 사이에서
미생물(微生物)이라고 하면 사람들은 보통 하찮고 귀찮고 마땅찮은 존재를 떠올린다. 하지만 미소(微小)의 매력에 빠져 30년 넘게 이 작...
우리대학교 생명대 김응빈 교수  |  2018-11-11 21:39
라인
[발언대]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제공되는 교육기본수당에 대한 학우들의 의견
지난 10월, 서울시 교육청이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1인당 매월 20만 원, 연간 240만 원을 현금으로 지급하는 ‘교육기본수당’ ...
김광영(정경경영·11)  |  2018-11-11 21:39
라인
[발언대]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제공되는 교육기본수당에 대한 학우들의 의견
서울시교육청이 내년부터 학교를 떠난 청소년들에게 매월 20만 원의 교육기본수당을 지급하기로 했다. 지난 10월 17일 조희연 교육감은 ...
나하늘(사학·17)  |  2018-11-11 21:38
라인
[1821호] 만평
김수현  |  2018-11-11 21:38
라인
[1821호] 애드바룬
▲‘윤창호 법’, 국회 본회의 법안 개정 초읽기 돌입음주운전 ‘솜방망이 처벌’ 강화하는 계기가 돼음주운전 ‘실수’ 될 수 없어, 안전운전 ‘준수’ 돼야▲양진호 전 한국미래기술 회장, 구속 영장 발부직원폭행 이어 음란...
연세춘추  |  2018-11-11 21:38
라인
[십계명] 나는 오늘 김훈을 놓는다
첫 만남은 『칼의 노 뼁눼. ‘버려진 섬마다 꽃이 피었다’로 책머리가 시작했다. 문장이 아름답다. 『남한산성』으로 향했다. 담백하게 다...
정준기 사회부장  |  2018-11-04 21:10
라인
[사설] 사립유치원 비리, 바로잡아야 한다
최근 박용진 의원 폭로에 의해 밝혀진 사립유치원의 비리는 참으로 개탄스럽다. 매년 몇 억씩 국가지원금을 받는 전국 4천여 개 사립유치원 중 1천800여 개 유치원의 지난 몇 년간 회계를 감사한 결과 해당 유치원들의 ...
연세춘추  |  2018-11-04 21:05
라인
[사설] 강제징용 판결, 늦었지만 이제 시작이다
지난 10월 30일 대법원 전원합의체는 일제강점기 강제징용과 관련한 손해배상청구 소송에서 피해자의 손을 들어준 원심판결을 확정했다. 이번 판결은 일제에 강제징용된 약 22만여 명의 피해자들과 관련된 15건 등의 사건...
연세춘추  |  2018-11-04 21:04
라인
[기자비망록] 연세사회와 ‘타인’
지난 10월 1일 발행된 1면 기사 ‘두 캠퍼스 이야기’가 모처럼 학내외에서 큰 관심을 받았다. 덕분에 한주 내내 캠퍼스 간 통합 여부...
사진영상부 박건 기자  |  2018-11-04 21:04
라인
[발언대] 심신미약자 처벌 경감에 대한 학우들의 의견
114만 명. ‘심신미약 감형’을 폐지하고자 모인 사람의 숫자다. 강서구 피시방 살인사건은 사건의 잔혹성 그 자체로도 국민적 공분을 일...
김태연(문화인류·16)  |  2018-11-04 21:04
라인
[발언대] 심신미약자 처벌 경감에 대한 학우들의 의견
얼마 전 대한민국에 큰 파장을 일으킨 사건이 발생했다. 일명 ‘강서구 피시방 살인사건’이다. 사건의 개요는 이렇다. 피시방에서 아르바이...
김주현(의공학부·17)  |  2018-11-04 21:04
라인
[1820호] 만평
김수현  |  2018-11-04 21:03
라인
[1820호] 애드바룬
▲강제 징용 손해배상 판결에 日 전범 기업 반발日 “이미 해결된 문제” vs 韓 “피해자 청구권은 별도”일본의 책임 ‘회피’로 또다시 멀어진 ‘해피’ 엔딩▲정부, 5·18 계엄군의 성폭행 17건 첫 공식 확인38년 ...
연세춘추  |  2018-11-04 21:03
라인
[사설] 2018년 노벨평화상의 의의
문재인 대통령, 김정은 위원장, 트럼프 대통령의 노벨평화상 수상 예견을 뒤로하고, 노르웨이 노벨위원회는 2018년 노벨평화상을 드니 무퀘네와 나디아 무라드에게 수여했다. 무퀘네는 콩고에서 의사로 활동하며 어린아이부터...
연세춘추  |  2018-10-08 00:14
라인
[사설] 추락의 진정한 이유와 과제
지난 9월 우리대학교 원주캠은 교육부와 대학교육평가원에 의해 자율개선대학이 아닌 역량강화대학으로 판정받았다. 이는 말하자면 C급 대학이니 대학 수준에 맞는 학생 정원 축소와 특성화가 강제돼야 한다는 것이다. 그동안 ...
연세춘추  |  2018-10-08 00:13
라인
[십계명] 상처를 마주하는 일
내 방 창문에서는 내가 나온 고등학교가 꽤 가까이 보인다. 학생 전원이 3년 동안 기숙사 생활을 해 집처럼 살던 곳이라 그런지 동창들은...
김가영 매거진부장  |  2018-10-08 00:13
라인
[시선] 블록체인을 이용한 차량 간 신뢰 네트워크 구축 및 자율주행차의 신호 없는 교차로 교착 상태 문제 해결 방법
먼저 진입한 차가 우선 통과하는 방식의 신호등 없는 교차로는 미국 등 서구 국가에는 상당히 많다. 이러한 교차로에 자율주행차 여러 대가...
우리대학교 공과대 김시호 교수  |  2018-10-08 00:12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